자유게시판
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@ !!! 사람에게 '혼' 과 '백'이 있나니.. !!! 덧글 0 | 조회 1,853 | 2021-03-10 22:11:03
관리자  

 


 사람에게 '혼''백'이 있나니             참조사항:

 사람이 죽으면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 혼비백산 / 삼혼칠백 

    '혼'은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 정신 -->  혼/백  --> 신, 귀 etc

     하늘에 올라가 '신'이 되어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 정신 이 없다. (= 육체 는 있다.) 

     '후손들의 제사'를 받다가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 혼신을 다했다.

     사대를 넘긴후로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 (:)빠진 인간.

     '영'도 되고 '선'도 되니라.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 조상의 빛난 (:)을 오늘에 되살..

  '백'은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: 1. 넋(:백)두리.

  땅으로 돌아가서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 신나게 놀았다. -신명나게 놀았다.

  사대가 지나면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 넋(:백)이라도 있고 없고. -단심가.

  '귀'가 되니라.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 (:spirit) / 영혼(:soul)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 정신(:mental)/ 마음(:mind) / 영체.

             - 어느 옛어른의 말씀 -            : 1. 육체(:body)/ 유체, 아스트랄체, etc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: 1. 마음자리 <= 마음가짐 <= 마음먹기.

 

 

'원통하게 죽은 '에게

  '우는 것'이 하나

'그렇지 않게 죽은 '에게는

  '곡하지 않는것'이 으니라.

             - 어느 옛어른의 말씀 -

 

 

  '신'은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사람이 먹는 대로    

   '흠향'하니라.         

             - 어느 옛어른의 말씀 -

 

 

'사람이 죽고 사는것'은 우니라.

'몸에 있는 정기'만 흩으면 죽고

다시 합하면 사나니라.

             - 어느 옛어른의 말씀 -

 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'죽는다는 것' 은 '신나가는 것' 이다.          

   '시신' 이란  '신명'이다.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      '시체'라는 것이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'신명의 가옥',  즉  '우리의 집' 과 같다.      

       '신명이 잠깐 사는 집' 이다.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  '시체'라는 것은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'형체 그대로'이다.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 - 훈시 말씀 -

 

 
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